벤츠, 더 뉴 마이바흐 GLS 마누팍투어 출시...가격은 3억1900만원

강명길 기자 2024-04-11 11:01:01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부분변경 모델 더 뉴 마이바흐 GLS를 출시했다.

신차는 라디에이터 그릴에 고광택 크롬 바를 수직으로 배열했으며, 도어 실 패널, 차량 후면부 및 휠 등 차량 곳곳에 레터링을 넣었다. 프론트 범퍼 및 B필러 커버 등에 장착된 고품질의 크롬 트림과 마이바흐 패턴으로 장식된 프론트 에이프런의 공기 흡입구는 마이바흐만의 럭셔리함을 드러낸다.

GLS 600 4MATIC에는 23인치 마이바흐 멀티스포크 단조 휠이, GLS 600 4MATIC 마누팍투어에는 23인치 마이바흐 5 스포크 단조 휠이 기본으로 적용된다.

또한, 마누팍투어 모델에는 심미적으로 매력적이고, 외관의 완성도를 높여주는 투-톤 페인트 외장 컬러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옵시디안 블랙과 마누팍투어 칼라하리 골드 투-톤 색상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현대적인 고급스러움을 강조하는 하이테크 실버와 노틱 블루 투-톤 색상을 새로운 옵션으로 추가했다. 

인테리어에서 가장 큰 변화는 새로운 시트 커버 디자인이다. 시트 표면과 등받이 중앙 부분에 적용된 고품질 다이아몬드 패턴 퀼팅은 마이바흐 특유의 고급스러움을 강조하며, 마이바흐 GLS 전용 익스클루시브 나파 가죽을 적용했다. 특히, 마누팍투어 모델에는 세련된 분위기의 헬리오스 컬러도 옵션으로 제공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여기에 고급스러움을 더하는 마누팍투어 플로잉 라인 블랙 피아노 라커, 브라운 오픈 포어 월넛 우드, 엔트러사이트 오픈 포어 오크 우드 등 총 3종의 인테리어 트림 옵션을 제공한다.

이번 부분변경 모델에는 에어 챔버와 온열기능으로 등과 요추를 마사지하며 편안함을 제공하는 멀티컨투어 시트가 앞·뒷좌석에 모두 탑재됐고, 공기질 및 미세입자 센서를 통해 유해한 공기와 PM2.5의 초미세먼지를 걸러주는 공기 청정 패키지 등 편의기능을 적용했다. 

이 밖에도 탑승자의 기분과 취향에 따라 차내 온도, 앰비언트 라이트, 마사지 기능 등을 유기적으로 조절해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에너자이징 패키지 플러스는 물론, 팔걸이와 도어 패널 등에도 온열 기능을 제공하는 열선 패키지가 포함된다.

여기에 외부 소음 차단 및 단열 효과를 극대화하는 어쿠스틱 컴포트 패키지가 함께 탑재되며, 차량에 기본사양으로 탑재된 부메스터® 하이엔드 3D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의 성능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뒷좌석에는 최고급 나파 가죽으로 마감된 이그제큐티브 시트를 넣었다. 전동 리클라이닝 기능으로 등받이를 최대 43.5도까지 기울일 수 있으며, 다리 받침대도 함께 늘어난다. 이에 더해 뒷좌석 전동식 사이드 윈도우 선블라인드는 강렬한 햇빛과 외부의 시선을 차단해준다.

또한 두 개의 11.6인치 터치스크린이 포함된 MBUX 뒷좌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영화, 음악을 재생하거나 웹 서핑을 즐길 수 있다. 두 개의 메르세데스-벤츠 무선 헤드셋과 시스템을 조작할 수 있는 7.4인치 탈착식 MBUX 뒷좌석 태블릿이 함께 제공된다.

새로워진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차량 내 디스플레이를 세 가지 스타일(클래식, 스포티, 디스크리트)과 세 가지 모드(내비게이션, 어시스턴스, 서비스)로 제공해 운전자가 스타일에 맞게 개별 설정 할 수 있다. 또한, 무선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 두 가지가 모두 지원된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 600 4MATIC에 탑재된 4리터 V형 8기통 M177 가솔린 엔진은 최고 출력 557마력, 최대 토크 78.5 kgf·m에 달하는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통합 스타터 제너레이터와 48볼트 전기 시스템이 포함돼 필요 시 추가적으로 16kW의 출력을 지원한다. 

뒷좌석에는 탑승자의 편안함에 초점을 맞춘 쇼퍼(chauffeur) 전용 모드 마이바흐 주행 프로그램을 탑재해 해당 모드로 주행 시 변속기는  빠르고 부드럽게 기어를 변속한다. 나아가, 에어매틱 서스펜션과 결합된 E-액티브 바디 컨트롤 서스펜션은 롤링, 피칭 및 리프팅 현상을 억제하고 각 휠의 스프링과 댐핑력을 개별적으로 제어해 노면 상태 및 주행 환경에 상관없이 일등석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특히 커브 주행 모드에서는 코너링 시 차체를 기울여 한 층 더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신차에는 가장 최신 버전의 주행 보조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가 기본 사양으로 탑재된다. 여기에는 앞차와의 간격 유지 및 자동 속도 조절, 제동 및 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최대 100km/h의 속도 범위 내에서 도로 위에 정지된 차량에 반응하는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360도 카메라를 통해 차선을 감지하는 액티브 스티어링 어시스트 등이 포함된다. 이와 함께 프리-세이프® 임펄스 사이드가 더해져 측면 충돌 감지 시 시트 양쪽을 지지하는 사이드 볼스터를 부풀려 앞 좌석 탑승자를 보호한다.

이 밖에도 전방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에 가상의 주행안내선을 표시해 더욱 직관적인 길안내를 돕는 MBUX 증강 현실 내비게이션, 하이패스 결제 금액 및 잔액을 중앙 디스플레이에 띄워주는 톨 정산 시스템,메르세데스 미 앱을 통해 원격으로 차 문을 열어 타인에게 키를 전달하는 디지털 키 전달, 100W 출력의 뒷좌석 듀얼 USB 충전 포트 등 편의사양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한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 600 4MATIC의 가격은 2억7900만원이며, 마이바흐 GLS 600 4MATIC 마누팍투어는 3억1900만원이다. 

강명길 valeriak97@autocast.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부산모빌리티쇼,

부산모빌리티쇼, "제발 좀!"

2024 부산모빌리티쇼가 1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넥스트 모빌리티, 세상의 중심이 되다'를 주제로 내걸고,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