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의 새로운 도전, 아이오닉5 x 손석구 단편 영화 ‘밤낚시’ 개봉

강명길 기자 2024-06-11 18:31:43
현대자동차가 처음으로 제작한 단편 영화 '밤낚시'가 개봉한다. 

영화 '밤낚시'의 본격적인 개봉에 앞서 11일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시사회가 열렸다.  

'밤낚시'는 전기차 충전소를 배경으로 한 미스터리한 사건과 반전을 담은 휴머니즘 스릴러다. 

이번 영화는 2013년 한국인 최초 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문병곤 감독이 11년 만에 메가폰을 잡았다. 영화 범죄도시2, 드라마 멜로가체질 등에 출연한 배우 손석구도 출연 및 공동 제작에 참여했다. 

현대차가 제작에 참여했지만 영화 속에서는 차량의 성능은 물론 아이오닉5의 온전한 모습도 등장하지 않는다. 

다만 빌트인캠, 서라운드 뷰 모니터, 디지털 사이드 미러 등 아이오닉5에 달린 카메라 시선으로 배우 손석구의 액션과 다양한 장면을 보여준다.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앵글은 극의 긴장감을 더해주며, 카메라 4분할 컷 등 기존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과감한 컷 연출도 눈에 띈다. 

문병곤 감독은 "처음에는 다소 어려운 도전이라 생각했지만 오히려 자동차 카메라 구도를 신체에 부착하는 보디캠처럼 생각한다면 독특한 현장감과 사실감까지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스토리와 액션을 구상했다"고 말했다. 

이처럼 독특한 영화가 탄생하게 된 배경은 현대차의 요구였다. 현대차는 공동제작자이자 주연배우인 손석구에게 자동차의 시선을 담은 콘텐츠를 제작해보자고 선제안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 브랜드마케팅본부장 지성원 전무는 "멋진 자동차의 모습을 보여줄 생각이었다면 멋진 제품 광고를 만들었을 것"이라며 "브랜드와 고객의 새로운 소통을 이루고자 했기에 상품보다는 영화의 본질인 스토리 몰입에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영화 '밤낚시'를 통해 숏폼처럼 빠르고 경제적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스낵 무비’라는 새로운 장르를 도입했다. '밤낚시' 역시 12분 59초로 러닝타임이 짧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와 협업을 통해 러닝타임 10분 내외, 티켓 가격 1000원으로 시성비를 확보했다. 

배우 손석구는 "스낵무비가 약간의 침체기를 겪고있는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 영화를 시작으로 또 다른 아티스트들의 재밌는 다양한 요소가 생겼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지성원 전무는 "빠르게 변화하는 미디어 환경과 콘텐츠 소비 트렌드에 맞춰 고객 소통 방식에 변화를 주고 있다"며 "시성비 있는 스낵 무비 콘셉트로 기획된 이번 작품이 영화계에 활력이 되고 고객들에게도 새로운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영화 '밤낚시'는 6월 14일 개봉해 23일까지 6일 동안 상영될 예정이며, 용산, 강남, 여의도, 부산 센텀시티 등 전국 CGV 주요 15개 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명길 valeriak97@autocast.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부산모빌리티쇼,

부산모빌리티쇼, "제발 좀!"

2024 부산모빌리티쇼가 1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넥스트 모빌리티, 세상의 중심이 되다'를 주제로 내걸고, 이름